메뉴 건너뛰기

부동산거래를 하다보면, 금히 물건이 나갈 것 같다면서, 소정의 가계약금이라도 걸어두라고 하는 곳, 

이 있습니다.

 

"저기 금방 누가 물건 보고 갔는데 맘에 들어서 갔습니다. 계약 할 것 같은대,,,, 라며

가계약금을 걸어두라고 하죠??

 

 

 

그러나, 사실상 가계약은 본계약을 담보로 하기 때문에 계약서만 쓰지 않았지, 계약과 같습니다.

따라서 별도의 약정이 없는 한, 매수인의 상황이 좋지 않아 물건을 포기 하게 될 경우 가계약금을 고스란히 손해보는 경우가 발생합니다.

또 본 계약의 경우는 매도인의 배액 변상 조항이 있는 것이 대부분이지만

얼렁뚱땅 가계약으로 아무런 요식행위 없이 진행했을 경우, 지급한 금액만 돌려받고 마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찌보면 불합리 하죠??

 

 

 

이를 막으려면,

 

가계약금에 관해서도 별도 합의서를 작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본 계약전 어느 일방의 변심등으로 본 계약에 이르지 못할 경우에 대해서도 명백히 규정을 만드는 것이 좋습니다.

 

주의 하실 것은 

가계약금도 반드시 건물주 명의의 계좌로 입금 하셔야 합니다.

어떤 중개 업체에서는 주인에게 가계약 사실을 뒤늦게 알리는 수법으로 매수자가 중도 포기하는 일이 발생하면

건물주 모르게 착복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PS: 내 조건에 맞지 않으면 궂이 잡으려 하지 마세요~ 언젠가 또 다른 더 좋은 인연이 옵니다. 

 

 

제목 날짜
부동산컨설팅비용 돌려받자   2016.07.06
부동산 임대 계약 갱신할 때 중개료 지불하나?   2016.05.23
가 계약금 계약서 없으면 나만 손해   2016.05.17
상가 임대차 계약 체결및 권리금 계약   2016.05.17
중개료는 어느 시점에 지불하는 것일까?   2016.05.17
묵시적 자동갱신일까??   2016.05.17